가톨릭영화제의 특징

가톨릭영화제의 특징2017-03-03T12:53:59+00:00
null
null

나누다

영화제 모든 행사를 무료(자율기부제)로 진행합니다. 영화제 대부분의 행사는 후원금으로 운영되며, 영화제 기간 모금된 자율기부금은 찾아가는 영화제 프로그램인 CaFF순회상영전과 소외계층을 위한 CaFF영화아카데미 비용으로 전액 사용합니다.
null
null

열리다

CaFF영화아카데미-제작(연기)워크숍, 단편영화공모, 사전제작지원, 영화제 참여에 종교, 문화적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null
null

배려하다

영화제 기간 시청각 장애인들을 배려한 배리어프리 버전 영화를 함께 상영하며, 소외 계층을 위한 CaFF영화아카데미 무료 교육과 CaFF순회상영전을 진행합니다.
null
null

발견하다

매년 선정하는 주제에 따라 장·단편영화를 초청하고, 단편경쟁공모를 통해 주제에 맞는 영화들을 접수 받으며, 영화아카데미에서도 같은 주제의 단편영화들을 제작하여 영화제 기간 함께 상영합니다. (제1회 관계의 회복 / 제2회 가족의 재발견 / 제3회 함께하는 삶)
null
null

배우다

소외계층과 함께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CaFF영화아카데미를 개최하여 단편영화를 제작하거나 영화 연기 교육의 기회를 제공합니다. 수료 작품 중 우수작품들은 영화제 기간 “메이드 인 가톨릭” 섹션에서 상영합니다.
null
null

소통하다

사흘간의 짧은 기간, 서울 명동에서 영화제가 열리지만 CaFF순회상영전을 통해 전국과 해외에서 영화상영과 관객과의 대화를 이어갑니다.
null
null

이어지다

2월말부터 7월초까지는 CaFF영화아카데미를 통해서 단편영화제작과 연기 교육을 진행하며, 7월부터 단편경쟁공모를 통해 단편경쟁작을 접수 받고, 8월에는 사전제작지원 신청을 받아, 영화제 준비 기간을 거쳐 10월 말 사흘 동안 영화제를 개최합니다. 또한 11월부터 3월까지 CaFF순회상영전을 통해 관객들을 만납니다.
null
null

함께하다

다양한 후원회원, 후원사, 협력사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영화제를 지향합니다.